디자인 뉴스
캐딜락이 한국서 처음으로 공개한 ‘에스칼라’..과연 어떤 차?
Cadillac
2018-08-20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캐딜락 하우스 서울

캐딜락의 복합 문화 체험 공간이 서울 도심에 오픈했다.

캐딜락코리아는 20일 아트, 패션, 라이프스타일 등의 다양한 컨텐츠를 체험할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 ‘캐딜락 하우스 서울’을 서울 강남구 도산대로에 공식 오픈했다.

뉴욕 소호 거리에서 운영되고 있는 캐딜락 하우스는 국내에선 작년 8월 팝업스토어 형태로 운영된 바 있다. 캐딜락이 국내에 브랜드 체험 공간을 재개관한건 1년여 만이다.

총 2층 규모로 마련된 캐딜락 하우스 서울은 캐딜락의 시그니쳐를 형상화한 영상 필러 배치와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집약한 영상으로 웅장함을 더하는 브랜드 존, 라이프스타일과 아이템을 경험할 수 있는 라이프스타일 존, 브랜드 역사를 조망할 수 있는 히스토리 존으로 구성된다.

캐딜락 하우스 서울

특히, 캐딜락은 이날 캐딜락의 미래 방향성을 담은 세단형 콘셉트카 ‘에스칼라’를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수직형 OLED 라이트와 웅장한 전면 그릴과 유려한 차체 라인의 조화, 그리고 최첨단 기술 적용으로 미래 자동차의 새로운 기준를 제시하는 에스칼라는 이날부터 약 3주간 고객들에게 특별 공개될 예정이다.

오직 국내 고객만을 위해 판매된 스페셜 에디션도 공개한다. 캐딜락은 블랙 글로스 휠, 블랙 아이스 크롬 그릴, 고성능 라인업 V시리즈에 적용된 리어 스포일러를 탑재한 ‘ATS 슈프림 블랙’도 선보였다. 이는 캐딜락코리아가 국내에선 처음으로 판매하는 한정판 모델로, 50대가 한정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김영식 캐딜락코리아 사장은 “캐딜락 하우스 서울은 캐딜락만의 감성과 브랜드 가치를 경험할 수 있도록 만들어진 공간”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고객들과의 접점에서 더 많은 소통을 통해 사랑받는 브랜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캐딜락 하우스 서울

한편, 상시적으로 운영되는 캐딜락 하우스 서울은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모두에게 개방된다.

캐딜락, 에스칼라 콘셉트
[ 관련기사 ]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