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전기차 e-니로, 英 소형 전기차 수상..455km 주행거리 입증
2021-01-14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기아차 e-니로

13일(현지시간) 기아자동차가 전기차 e-니로(니로 EV)의 영국의 ‘2021 왓 카 어워즈(Car of the Year Awards)’ 소형 전기차(Small Electric Car)’ 부문 본상(Winner)을 수상소식을 전했다.

지난 11일 쏘렌토에 이어 e-니로까지 수상을 허락한 왓 카 어워즈는 올해로 44회를 맞은 유럽 내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영국 대표 자동차 전문 매체인 왓 카(What Car?)가 주최하는 자동차 시상식이다.

기아차는 2018년 피칸토(올해의 시티카)가 수상을 한 데 이어 2019년 니로 EV(올해의 차), 피칸토(올해의 시티카), 2020년 피칸토(올해의 밸류 카), 2021년 쏘렌토 (올해의 대형 SUV) 등 4년 연속 수상의 쾌거를 안았다.

본상을 거머쥔 전기차 e-니로는 1회 충전 시 455km의 뛰어난 주행 가능 거리(WLTP 기준)와 동급 최고 수준의 공간 활용성 등 최상의 상품성과 합리적인 가격을 갖춰 높은 점수를 받았다.

니로 EV가 영국에서 높게 평가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019 왓 카 어워즈 올해의 차 수상, 2020 영국 올해의 차(UK Car of the Year, UKCOTY) 베스트 크로스오버 수상 등 2019년 1월 출시 이후 영국에서 꾸준히 좋은 평가를 받았다.
[ 관련기사 ]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