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중형 스쿠터 ‘C 400 GT’ 출시..가격은 970만원
2019-02-15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BMW 뉴 C 400 GT

BMW 모토라드는 15일 중형 스쿠터 뉴 C 400 GT를 출시하고 이날부터 본격 시판에 나섰다.

C 400 GT는 모토라드 C 패밀리의 특징을 고스란히 담고 있는 도심형 스쿠터로, 공기 역학적 디자인의 트윈 LED 헤드램프를 기본 적용하고 통합형 방향 지시등을 결합한 유기적인 디자인의 차체 디자인이 특징이다.

C 400 X보다 높게 솟은 윈드스크린은 강한 바람과 악천후로부터 라이더를 보호하고, 두 개의 글러브 박스와 시트 하단에 위치한 플렉스케이스(flexcase)는 추가적인 수납공간을 제공해 뛰어난 실용성을 자랑한다.

배기량 350cc의 단기통 엔진을 탑재한 뉴 C 400 GT는 7500rpm에서 최대출력 34마력을 발휘한다. 최고속도는 139km/h에서 전자적으로 제한되며, 정지상태에서 50km/h까지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3.1초에 불과하다. 여기에 무단변속기(CVT)와 진동을 최소화한 드라이브 트레인을 통해 최상의 승차감을 제공한다.

뉴 C 400 GT는 강철로 제작된 관형 스페이스 프레임을 적용했으며, 서스펜션과 댐핑은 전면의 텔레스코픽 포크와 후면에 위치한 두 개의 스프링 스트럿으로 구성됐다. 최적의 서스펜션 세팅을 통해 스포티한 주행 성능과 안락함을 동시에 제공한다.

또한 뒷바퀴의 싱글 디스크 브레이크와 결합된 전면의 트윈 디스크 브레이크, 그리고 기본 장착된 ABS 시스템을 통해 뛰어난 제동 성능을 발휘한다. 여기에 ASC(차체 자세 제어 장치)가 미끄러운 노면에서 뒷바퀴가 헛도는 것을 방지해 안정성을 높여준다.

편의사양들도 다양하게 제공된다. BMW 모토라드 커넥티비티 시스템은 스마트폰과 바이크를 연동, 주행 중에도 6.5인치 풀컬러 TFT 디스플레이를 통해 통화, 음악 감상 등 다양한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키리스 라이드(Keyless Ride)는 기본 적용돼 편의성을 높였으며, 별도의 라이더용 등받이, 동승객용 풋보드(footboard)를 적용해 더욱 향상된 승차감을 제공한다.

BMW C 400 GT의 색상은 알파인 화이트(Alpine White)와 문워크 그레이(Moonwalk Grey), 블랙스톰(Blackstorm) 메탈릭 등 3종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970만원으로 책정됐다.

BMW 뉴 C 400 GT
[ 관련기사 ]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