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레드닷·‘아이디어 디자인 어워드’ 석권한 한국타이어..그 의미는?
2019-08-29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한국타이어(DTM 레이싱 타이어)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 조현범)는 국제 디자인 공모전 ‘IDEA 2019(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s 2019)’에서 콘셉트 타이어인 ‘헥소닉(Hexonic)’과 ‘HLS-23’로 자동차 및 운송(Automotive & Transportation) 부문 ‘파이널리스트(Finalist)’를 수상했다고 29일 밝혔다.

헥소닉은 스마트 센서를 통해 노면 상태를 감지하여 최적의 주행 솔루션을 제공하는 완전자율주행 공유차량(카셰어링) 전용 콘셉트 타이어다.

미래 물류 이동 시스템인 HLS-23는 물체 크기 및 무게에 따른 단독/군집운행, 노면 좌표 자동 인식, 이동 중 자동 충전 등을 통해 지속 가능한 물류 이동 서비스를 가능케 한다.

한국타이어는 올해들어 지난 3월에는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19(Red Dot Design Award 2019)’의 제품 디자인 부문에서 초고성능 타이어 ‘벤투스 S1 에보3(Ventus S1 evo3)’로 ‘본상(Winner)’을 수상한 바 있다.

또 지난 2월에는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19(iF Design Award 2019)’의 콘셉트 디자인 및 제품 디자인 부문에서 헥소닉과 HLS-23, 승용차용 타이어 ‘키너지 4S 2(Kinergy 4S 2)’로 3개의 본상(Winner)을 수상했다.

한국타이어는 이에 따라 한 해에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모두에서 수상하는 진기록을 달성하며, 적극적인 투자를 통해 축적한 세계 최고 수준의 디자인 경쟁력을 입증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한편, IDEA는 미국 산업디자이너협회(IDSA, Industrial Designers Society of America)가 주관하는 국제 디자인상으로,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Reddot Design Award)’, ‘iF 디자인 어워드(iF Design Award)’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로 꼽힌다. 디자인 혁신, 사용자 혜택, 사회적 책임 등 다양한 심사기준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매년 최고의 디자인을 선정한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혁신적 콘셉트 타이어로 ′IDEA 2019′ 수상
[ 관련기사 ]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