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딜락, 플래그십 세단 셀레스틱 티저 공개..하이테크 이미지 변신!
2021-01-13 데일리카 김용현 기자
캐딜락 셀레스틱 티저 이미지

캐딜락이 CES를 통해 발표될 플래그십 세단 셀레스틱(Celestiq)의 티저 이미지를 12일(현지 시각) 공개했다.

캐딜락은 셀레스틱의 외장 디자인보다 인테리어에 탑재된 하이엔드 기술들을 중점적으로 소개했다.

셀레스틱의 지붕에는 네 구역의 조도를 독립적으로 조절할 수 있는 부유 입자 장치 스마트 글라스가 사용된다. 센터 콘솔에 달린 제어 장치를 이용해 상황에 따라 실내에 더 많은 빛을 들어오게 하거나 어둡게 만들 수 있다. 뒷좌석 탑승자 앞에는 각각의 스크린이 존재하며 다른 사람이 화면을 볼 수 없게 돕는 액티브 프라이버시 기능이 탑재된다.

캐딜락 셀레스틱 티저 이미지

셀레스틱에는 사륜구동이 적용됨과 동시에 4륜 스티어링 기능이 탑재돼 덩치에 비해 가벼운 움직임을 보여줄 것으로 예상된다. 셀레스틱은 GM의 울티움 플랫폼을 이용하며 최대 주행거리는 약 643km 정도로 예상된다.

외장 디자인의 경우, 범퍼 양 끝에 수직의 캐딜락 시그니처 라이팅이 존재하며 거대한 크기에 그릴의 일부에는 직선 및 사선의 패턴으로 빛이 들어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C필러의 경우 'ㄴ'자 형상의 라이팅이 들어오는 등 매우 독특한 형상으로 디자인됐으며 차후에 다른 캐딜락 모델에도 비슷한 디자인을 찾아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캐딜락은 조만간 셀레스틱의 생산을 시작한다고 전했다. 셀레스틱의 출시는 캐딜락의 전기 크로스오버가 출시되는 2022년과 2025년 사이에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

캐딜락 셀레스틱 티저 이미지

캐딜락 셀레스틱 티저 이미지
[ 관련기사 ]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